회원 로그인 창


  • Smart-아이에서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백 년 전에 시작된 비밀


SMART

백 년 전에 시작된 비밀

강다민 글그림 | 내일을여는책

출간일
2019-12-10
파일형태
ePub
용량
70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친일파와 독립운동가 후손이 만나면 어떻게 될까?
독립운동가·친일파·재일조선인 후손들이 전하는 역사 이야기

아이의 삶을 둘러싼 각종 문제들을 포착해 재밌는 동화로 들려주는 내일을여는어린이 시리즈 11번째 책,『백 년 전에 시작된 비밀_친일파·독립운동가·재일조선인 후손들의 이야기』이 출간되었습니다. ‘역사’를 주제로 일제강점기, 해방 후, 6.25전쟁까지 굵직한 역사를 한데 보여 주며 역사를 인식하는 요즘 아이들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담아냈습니다.

물결이네 반 친구들은 일제강점기를 배우며 일본을 마음껏 미워하지만 혼혈아 하미는 자기 정체성에 혼란을 겪습니다. 독립운동가 후손 물결이는 학원 하나 보내 줄 수 없는 가난한 집이 불만이고, 란이는 친일파 후손이라는 불명예를 감당해야 하는 게 힘듭니다. 서로의 비밀을 알게 된 세 아이는 서로를 미워하고 싸우지만 결국에는 ‘아빠 엄마가, 할아버지 할머니가, 증조할아버지가 그때 그런 선택을 하지 않았다면?’ 하고 되돌릴 수 없는 시간을 원망한다. 부질없는 아이들의 원망은 독자에게 가슴 묵직하게 다가오며 역사에 대한 책임감을 부여합니다.

다행히도 세 아이는 원망에 그치지 않고 ‘친구들의 놀림이 싫어서, 친일파 후손이라는 게 창피해서, 너희 탓이 아닌데 미워했다’면서 정직하게 자기를 들여다보고 서로에게 사과합니다. 인간된 도리로 갈등을 풀어 나가는 아이들의 모습은 오늘날까지 이어지는 역사 문제들에서 우선시되어야 하는 사항이 아닐까요?

현실 속에 숨 쉬는 역사를 세 아이의 우정에 담아낸『백 년 전에 시작된 비밀_친일파·독립운동가·재일조선인 후손들의 이야기』은 머리가 아닌 마음으로 역사를 배우고 느끼는 소중한 책입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