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Smart-아이에서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엄마도 땡땡이가 필요해


SMART

엄마도 땡땡이가 필요해

아이시레인 | 서사원

출간일
2020-12-17
파일형태
ePub
용량
32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육아는 존버입니다!” 임신부터 육아까지 환상이 와장창, 리얼 육아 누아르 누적 조회수 600만, 엄마들 카톡방에서 입소문 공유 콘텐츠로 화제 만발! 아이시레인 작가의 찐공감 육아 웹툰 에세이 유치원 엄마들 카톡방에서 화제 만발인 웹툰이 있다. 바로 아이시레인 작가의 『엄마도 땡땡이가 필요해』. 엄마들은 자신만의 육아 경험이 때론 힘들고 외로운데, 아이시레인 작가의 웹툰을 보면서 카타르시스를 느낀다. 왜냐하면 100% 리얼한 엄마들의 육아 경험이 고스란히 담겨 있기 때문이다. “어쩜 이렇게 나랑, 우리 집이랑, 우리 아이랑 똑같을까?!” 혹시 작가님이 방금 내가 아이와 실랑이하는 장면을 보신 걸까 하고 착각하게 만든다. 그만큼 웹툰의 에피소드 하나하나가 모두 나의 경험과 완전히 일치한다. 신기한 것은 웹툰을 보면서 눈물이 날 정도로 공감과 위로를 얻는다는 점이다. “나만 그런 게 아니었구나. 다른 집 엄마도, 아이도 모두 비슷하구나!” 이처럼 아이시레인 작가의 찐공감 육아 웹툰은 많은 엄마들에게 위로와 용기, 희망을 안겨준다. 따라서 임신부터 육아까지 환상이 와장창 깨질 만큼 힘든 육아 현실에 코로나까지 덮쳐서 몇 배로 힘들지만, 그래도 사랑하는 가족과 아이 때문에 다시 힘을 내고, 미소 짓는 모든 엄마들에게 비타민 같은 책이 될 것이다.

저자소개

디자인 전공. 현재 uxui 디자이너. SNS 육아 웹툰 작가. 에너지 넘치는 아들 둘 엄마. 일단 저지르고 후회하고 고뇌하고 성찰하고 성장하는 엄마. 별거 없지만 별거 돼보려 발버둥치는 여자. 네이버포스트 https://post.naver.com/icyrain798 네이버인플루언서 https://in.naver.com/icyrain798 인스타그램 @icyrain798

목차

프롤로그 1. 환상이 와장창 환상육아 나는 안 그럴 줄 알았지 육아에는 퇴근이 없다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 복권에 당첨되면 임신은 그냥 되는 줄 알았지 화학적 유산 엄마가 지켜줄게 난임 걱정이 걱정을 낳고 입덧 지옥 임산부 D라인 아이와 데이트 해피엔딩 2. 역대급 힘듦 임신 초기 대중교통 출산 쉴틈없는 조리원 첫 만남 왜 울기만 하니 통잠 환청 육아군장 외박 통금 엄마따라 삼만리 엄마의 식사 난생 처음 겪는 힘든 육아 이유식 첫날 이유식이 맛없는 이유 오겡끼데스까 엄마의 악몽 엄마 언제 놀아 나만의 시간 아이가 아프던 날 가족 프사 엄마 똥쌌지 모기 파닥파닥 등 긁어주세요 엄마의 꿈 우리가 놓치고 사는 것 미세먼지 호기심 엄마는 아플 틈도 없다 어느새 3. 화나고 우울하고 등센서 아기 때문에 집안일이 끝도 없는 이유 오늘은 화내지 말아야지 잠 좀 자자 밥 좀 먹자 내 안의 감정들 애들이 조용할 때 엘리베이터 안에서 아이를 위해서 하는 일 상처 코로나 사랑의 치카치카 내가 형이야 공감 육아 수행 4. 그래도 행복해 팬티 하나 입었을 뿐인데 위로 자는 모습이 이뻐서 그만 둘째 낳아보니 육아는 가족 퍼즐 맞추기 행복은 마음먹기에 달린 것 셀카 아이를 낳고 몸매는 망가졌지만 안아주세요 일상의 소소한 행복 아줌마 향기 지금이 아니면 할 수 없을 것 같아서 5. 진짜 어른으로 성장 고해성사 이렇게 사는 게 어때서 지금 이 순간 육아를 함께해야 하는 이유 엄마도 나처럼 독립 엄마의 언어 대화 화장실 독립 부모 마음 둘째 낳고 가장 힘들었던 순간 아이들은 다 알고 있다 부모의 언어가 곧 아이의 언어 육아 자존감 좋은 엄마 별 거 있어 아이들은 부모를 통해 성숙한 사랑 에필로그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