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Smart-아이에서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한국적인 것은 없다 : 국뽕 시대를 넘어서


SMART

한국적인 것은 없다 : 국뽕 시대를 넘어서

탁석산 저 | 열린책들

출간일
2021-04-19
파일형태
ePub
용량
52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 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국뽕 시대에 읽는 한국 문화론

한국의 정체성에 관해 오랫동안 천착해 온 철학자 탁석산이 신간 『한국적인 것은 없다』에서 도발적인 제안을 내놓는다. 우리 문화에 대한 국수주의적 뿌리 논쟁을 그치고 이 시대의 위기를 헤쳐 나갈 수 있는 무기로서의 문화를 적극 수입·발굴해야 한다는 것. 그는 시대를 초월해 고정불변하게 이어져 온 [한국적인 것]이란 사실상 존재하지 않으며, 한국인의 가치관이나 미의식 등은 사회 변화에 따라 바뀌어 왔거나, 시대의 요청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라고 강조한다. 오히려 한국 문화의 독자성을 찾으려는 강박이 우리 문화를 정체시키고, 썩게 만든다는 주장이다.

탁석산에 따르면 문화는 [인공 식물]이다. 의도적으로 이식하고 물을 주고, 힘을 합쳐 돌봐야 한다. 문제는 [국적]이 아니라 [수준]이다. 그는 높은 수준의 문화를 받아들여 새로운 물길을 댈 때 오늘날 우리 사회가 직면한 인구 감소와 과학 기술의 도전에도 슬기롭게 대처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한편 이 책은 한국 사회 전반에 널리 퍼진 국뽕(과도한 애국주의나 국수주의) 현상도 겨냥한다. BTS, 손흥민 등 세계 무대에서 성공한 한국인에 대해 [한국의 우수함을 증명]한다는 식의 과도한 의미 부여는 개인의 성취를 국가의 성취로 여기던 구시대의 유물이라는 주장이다. 그는 우리 문화의 고유성에 집착하던 [왜소한 시대]와 작별하고 문화에 대한 새로운 인식이 필요할 때라고 강조한다.

저자소개

철학자. 1956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에서 1년 자연과학을 배운 후,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영어, 철학을 공부하여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2000년 <한국의 정체성이란 무엇인가>를 도발적으로 되물으며 사회에 큰 반향을 불러 일으켰으며, 꾸준히 책을 쓰고 강연하면서 가끔 방송에 얼굴을 보이곤 한다. 더퀸AMC 고문으로 있다.
주요 저서로는 『한국의 정체성』, 『오류를 알면 논리가 보인다』, 『철학 읽어 주는 남자』, 『탁석산의 한국의 민족주의를 말한다』, 『탁석산의 글쓰기』, 『대한민국 50대의 힘』, 『한국인은 무엇으로 사는가』, 『성적은 짧고 직업은 길다』, 『준비가 알차면 직업이 즐겁다』, 『행복 스트레스』, 『달려라 논리』, 『탁석산의 한국의 정체성 2』 등 다수가 있다.

목차

머리말

1 고인 물과 흐르는 물
2 문화란 무엇인가 - 위기에 대처하는 기술
3 한국 문화의 뿌리 - 가족 유사성으로 본 한국 문화
4 한국인의 가치관 - 지금 이 세상이 전부이다!
5 한국인의 인생관 - 쾌락주의와 욕망 충족
6 한국적인 건축 - 한옥 대 아파트
7 한국의 자연미 - 독자성에 대한 강박

맺음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